아동 청소년 성착취, 형사정책, 중독 문제 전문가 인터뷰

스마트폰이 대중화하면서 온라인 불법도박 업체들은 언제든 ‘손안의 승부’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. 이들의 주요 유인 대상은 10대다. 성착취물은 10대를 비롯한 남성을 끌어들이는 ‘미끼’가 된다. 불법도박을 운영하는 자본이 여성을 성착취해 남성을 중독의 세계로 이끈다. 해법은 없을까. <한겨레>는 ‘엔(n)번방과 불법도박, 범죄의 공생’ 기획 시리즈를 마치며 아동·청소년 성착취와 형사정책, 중독 문제 전문가 3명에게 그 해법을 물어봤다.